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엽편 자판기
[고정]교보 e캐시 더드림
힙터링 투표의 시간
[고정]sam7.8
  • 교보인문학석강-최재붕 교수
  • 손글씨스타 공통
  • 손글씨챌린지
  • 손글씨폰트
  • 대회
  • 교보아트스페이스

REQUIEM/ MARC MINKOWSKY [모차르트: 레퀴엠 - 민코프스키] [한글자막]

매장재고

블루레이 WOLFGANG AMADEUS MOZART - REQUIEM/ MARC MINKOWSKY [모차르트: 레퀴엠 - 민코프스키] [한글자막]

  • 제작사 : C MAJOR 레이블 : C MAJOR
  • 출시일 : 2017년08월09일
판매가격
47,000원
할인가격
42,900 [9%↓ -4,100원]
통합포인트
430원 [1%적립] 적립금 통합포인트 안내
 
GS&POINT0.5% 추가적립 GS&POINT 추가적립 안내
상품코드
0814337014193 (음반코드 : 2499931)
배송비안내
무료배송 배송비 안내
배송안내
예상출고일 4일 이내 (상품주문 후 5~6일 이내 받을 수 있습니다.)
BLU-RAY 전용 플레이어 상품이며, DVD 플레이어에서는 재생이 되지 않습니다.
바로드림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매장에서 직접 수령안내
바로드림 서비스는 버전 선택이 불가능, 포스터 및 경품, 사은품이 포함되지 않으며 이벤트응모에 제외됩니다(사인회 포함)

스크랩

이 상품 정보를 다른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장바구니 담기 바로구매 바로드림 보관함에 담기 선물하기

Track List

DISC 001
TRACK LIST 테이블
No. 곡명
01 MISERERE MEI DEUS KV85 (73S) (BENJAMIN BRITTEN)
02 THE WAYS OF ZION DO MOURN HWV264 (HENRI DUTILLEUX)
03 REQUIEM IN D MINOR KV626: I. INTROITUS (EMILIO DE CAVALIERI)
04 II. KYRIE (BERND ALOIS ZIMMERMANN)
05 III. SEQUENZ: DIES IRAE (JACOB PRAETORIUS)
06 IV. SEQUENZ: TUBA MIRUM (ROLF LIEBERMANN)
07 V. SEQUENZ: REX TREMENDAE (GIULIO CACCINI)
08 VI. SEQUENZ: RECORDARE (OLIVIER MESSIAEN)
09 VII. SEQUENZ: CONFUTATIS (RICHARD WAGNER)
10 VIII. SEQUENZ: LACRIMOSA (WOLFGANG RIHM)
11 IX. OFFERTORIUM: DOMINE JESU (LUDWIG VAN BEETHOVEN)
12 X. OFFERTORIUM: HOSTIAS
13 XI. SANCTUS
14 XII. BENEDICTUS
15 XIII. AGNUS DEI
16 XIV. COMMUNIO
17 AVE VERUM CORPUS IN D MAJOR KV618

Track List

DISC 002
TRACK LIST 테이블
No. 곡명
01 [BONUS DOCUMENTARY] DIE ELBPHILHARMONIE - HAMBURG'S NEW LANDMARK

상품 추가정보


음향 : DTS-HD MASTER VIDEO 5.0
상영시간 : 70분 │ 디스크 수 : 1 │ 등급 : 전체이용가

미디어
: BLU-RAY DISC
미디어코드안내
수입구분
: 수입
디스크 수
: 1 Disc
제조국
: EU

상품정보

[보조자료]

-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의 심장과도 같은 펠젠라이트슐레는 원래 잘츠부르크 대주교의 여름 승마학교로 만들어진 곳으로, 암벽을 파고 만든 60여 개의 아치로 둘러싸여 있다. 1926년 라인하르트가 이곳에 처음 연극을 올린 뒤부터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의 정례적인 공연장으로 이용되기 시작했다.

- 공연장의 이러한 역사를 바탕으로 승마와 음악이 어우러진 무대가 펠젠라이트슐레에서 펼쳐진다면 어떠할까? 이에 답이라도 하듯 2017년 1월 잘츠부르크 모차르트 주간에 선보인 민코프스키&루브르의 음악가들의 모차르트 ‘레퀴엠’은 신선하고 파격적인 답을 내놓았다.

- 오스트리아의 유력지 ‘크로넨 자이퉁’지로부터 “소리와 승마의 최고 예술”이라는 평을 받은 이 공연은 승마를 예술로 승화시킨 바르타바스(b.1957)의 승마 연출과 모차르트의 ‘레퀴엠’이 함께 하는 공연 실황 영상물이다. 바르타바스는 승마와 춤, 음악, 시, 샤머니즘이 한데 융합된 예술을 구상해왔으며, 필립 글래스와 피에르 불레즈가 그의 예술과 함께 하기도 했다.

- 펠젠라이트슐레 무대에는 말이 뛸 수 있게끔 흙이 깔려 있다. 민코프스키는 오페라 지휘자처럼 폭넓은 시선으로 마장(馬場)과 무대 전체를 조망하며 지휘한다. 모차르트의 ‘미제레레’ K85와 헨델 ‘캐롤라인 왕비를 위한 장례식 송가’ HWV264의 일부가 나온다. 이후 ‘레퀴엠’의 선율을 타고 등장한 말과 마상(馬上)의 기수들은 음악에 맞춰 팔을 벌리고, 감격어린 표정을 짓는 등의 마상의 연극을 펼친다.

- 무대의 일부를 보자. ‘Dies irae’(5트랙)에서 말들은 거친 속도로 무대 위를 뛰어다닌다. 이어지는 ‘Tuba mirum’(6트랙)에서 평화롭게 거닌다. 무대 전경을 비추는 조명연출도 압도적이다.“저주 받은 이들이 혼란에 빠져”라는 가사로 시작하는 ‘Confutatis’(9트랙)에서 빛과 어둠을 교차시키며 펼쳐지는 흑백의 무대도 파격적. ‘Agnus Dei’(15트랙)에는 마상에 앉은 해골의 전신이 ‘레퀴엠’이 죽은 자를 위한 음악이라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닫게 한다.

- 인간과 동물이 만든 스펙터클 앞에서 민코프스키의 음악은 한 치도 흔들리지 않는다. 펠젠라이트슐레만의 피부로 와 닿는 음향 감각을 고스란히 맛볼 수 있는 것도 이 영상물만의 매력. 70분 동안 민코프스키와 연주자들의 대열 사이를 말들이 뛰어다녀도 현장의 잡음은 일체 들어 있지 않다. 정말 놀라운 세계다.

2017 잘츠부르크 모차르트 주간
모차르트: 레퀴엠 [한글자막]

승마와 음악의 만남! 모차르트 ‘레퀴엠’ 연주의 역사를 바꾸다

- 민코프스키(지휘), 루브르의 음악가들, 바르타바스(승마연출), 베르사이유 승마 아카데미,
제니아 퀴메이에르(소프라노), 엘리자베스 컬먼(메조소프라노), 줄리앙 베흐(테너), 샤를르 드키세(베이스)

▶ 승마와 음악의 만남! 모차르트 ‘레퀴엠’ 연주의 역사를 바꾸다
2017년 1월 잘츠부르크 모차르트 주간에 펠젠라이트슐레에 오른 민코프스키와 루브르의 음악가들의 모차르트의 ‘레퀴엠’ 공연은 “소리와 승마의 최고 예술”이라는 평을 들을수 밖에 없는 무대였다. 승마를 예술로 승화시킨 바르타바스(b.1957)가 연출한 이 공연을 위해 펠젠라이트슐레 무대에는 말이 뛸 수 있게끔 흙이 깔렸다. ‘레퀴엠’에 맞춰 마상(馬上)의 기수들은 말의 속도와 연기를 감동적으로 선사한다. 조명연출도 제각각. ‘Agnus Dei’(15트랙)에는 마상의 해골 전신이 ‘레퀴엠’이 죽은 자를 위한 음악이라는 것을 다시 한 번 깨닫게 한다. 인간과 동물이 한데 어우러져 연출하는 스펙터클 앞에서 민코프스키의 음악은 한 치의 흔들림이 없다. 펠젠라이트슐레 특유의 피부로 와 닿는 음향을 고스란히 맛볼 수 있는 영상물. 70분 동안 민코프스키와 연주자들의 대열 사이를 말들이 뛰어다녀도 현장의 잡음은 일체 들어 있지 않다. 정말 놀라운 세계다.

간단리뷰

  • $[userId]

    $[review]

    평점 $[grade]점

    $[regstDt]

평점주기

리뷰 쓰기

현재 0 / 200 bytes (최대 한글 100자, 영문 200자)

상품 Q&A는 상품문의하기를, 주문/배송/교환/반품 문의는 고객센터 문의하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 Q& A 테이블
구분 제목 작성자 작성일
$[procStatGbnName] $[prdtQnaTitle] $[userIdBlock] $[askRegstDt]
0건의 북뉴스가 있습니다. 북뉴스 바로보기

교환/ 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안내 테이블
반품/교환방법
  1.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빠르게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