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인터넷교보문고22주년

KYOBO 교보문고

40th 40th  생일파티
40주년 생일파티 한정판 굿즈
문장수집+함께
[이북]삼성북드림
  • 손글씨스타
  • 북모닝 책강 라이브
  • 손글씨풍경
  • 교보인문학석강
  • 교보손글쓰기대회

연가

SELLINSELLYSELLINE(셀린셀리셀리느) - 연가

판매가격
18,000원
할인가격
14,900 [17%↓ -3,100원]
통합포인트
150원 [1%적립] 적립금 통합포인트 안내
 
GS&POINT0.5% 추가적립 GS&POINT 추가적립 안내
상품코드
8809325062548 (음반코드 : 2534527)
배송비안내
2,000 원 (20,000 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배송안내
음반 판매자료는 온/오프라인 동일하게한터차트와 뮤직뱅크 차트, 가온차트 판매량 집계에 100% 반영됩니다. Music sales data from both ON&OFF LINE STORES, Would be 100% counted for HANTEO CHART/MUSIC BANK CHART/GAON CHART.

스크랩

이 상품 정보를 다른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알림예약 신청하기 보관함에 담기

Track List

DISC 001
TRACK LIST 테이블
No. 곡명 듣기
001 [TITLE] 연가 [TITLE] 연가 듣기
002 삐뚤어진 새 삐뚤어진 새 듣기
003 백치 백치 듣기
004 [TITLE] 백야행 [TITLE] 백야행 듣기
005 젊음의 서 젊음의 서 듣기
006 화장을 하는 너의 곁에 서서 화장을 하는 너의 곁에 서서 듣기
007 안녕? 안녕? 듣기
008 나의 도시, 나의 사랑 나의 도시, 나의 사랑 듣기
009 나의 멸망 나의 멸망 듣기
미디어
: CD
미디어코드안내
수입구분
: 라이센스
디스크 수
: 1 Disc
제조국
: 한국

음반정보

SELLINSELLYSELLINE(셀린셀리셀리느) - 정규 3집 [연가]

레지던트 때 처음으로 자취방을 얻었다. 스물네 시간 응급실에서 싸워야만 내 방으로 돌아올 수 있었다. 죽음같은 잠을 자고 일어나면 다시 밤이었다. 그때 셀린느를 들었다. 혼자 셀린셀리셀린느를 줄여서 그렇게 불렀다. 집에는 티브이도 없었고 인터넷도 설치하지 않았다. 암막 커튼 뒤에서 백열등 하나에 의지해 아무도 읽어주지 않을 글을 썼다. 잠이 들면 깨어나 다시 응급실로 가던 절망적인 시절이었다. 그때 셀린느는 노래했다. "우리는 함께 길을 걸어가다가, 혼자서 춤을 추는 외팔소녀를 만나고, 우리는 함께 길을 걸어가다가, 깊고 끝도 없는 강을 만나고... 나의 한 팔을 소녀에게 주고, 소녀는 강을 헤엄쳐 나를 멀리멀리 떠나가네."

셀린느와 함께 나는 절망적으로 글을 썼다. 우리는 아무것도 모른 채 멀어질 것이라고도 쓰고, 네게 말한다는 것은 내 입에서 나오는 목소리를 혼자 듣는 일이라고 썼다. 불 꺼진 방에서 셀린느는, 함께한 시간들은 행복했었지만 어느 날 소녀는 떠나버렸다고, 가만히 노래했다. 나는 그때 이런 문장을 적었다. "적막한 건물의 하얀 옥상, 미술관 옆에서 왼편으로 주의 깊게 스쳐간 사람, 당신은 왜 추운 곳에서만 사랑했습니까. 어쩌면은 혹한에게 묻는 책임입니까. 음악을 들었던 것은 꼭 한 번은 또 크게 울려는 속셈이었습니다."

셀린느와의 한 시절은 지나갔지만 나는 여전히 절망적으로 글을 쓴다. 그리고 셀린느의 새 앨범을 들었다. 이전의 그는 내게 슬픔을 주는 존재였다면, 오늘의 그는 스스로 슬픈 존재였다. 옆방에서 화장을 하고 외출하는 연인을 떠올리는 구체적 슬픔. 우리의 과거를 후회하고 되돌리기 위해 별이 가득한 곳에 가야만 하는 슬픔. 그 견고하고 투명한 슬픔을 반드시 내보여야만 하는 불친절한 소리들. 꿈과 막다른 바다를 노래하던 그는 조금 달라졌다.

우리는 깨진 유리잔 같이 이대로 머물자고, 또 우리가 보낸 특별했던 과거와 모든 미래를 찾아가자고 했다. 그도 당신의 울타리로부터 비롯된 슬픔을 인지해왔기 때문일까. 우리는 제각기 너무 먼 과거를 통과하고야 말았다. 적요로운 소리가 울려퍼지는 그때와 지금, 셀린느는 구부정하게 한쪽 눈을 감고 삐뚫어진 코로 내게 다시 왔다. 죽음과도 같은 잠을 자던 그때와 같이 왔다.

- 응급의학과 전문의 [만약은 없다] 의 저자, 남궁인

간단리뷰

  • $[userId]

    $[review]

    평점 $[grade]점

    $[regstDt]

평점주기

리뷰 쓰기

현재 0 / 200 bytes (최대 한글 100자, 영문 200자)

상품 Q&A는 상품문의하기를 , 주문/배송/교환/반품 문의는 고객센터 문의하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 Q& A 테이블
구분 제목 작성자 작성일
$[procStatGbnName] $[prdtQnaTitle] $[userIdBlock] $[askRegstDt]
0건의 북뉴스가 있습니다. 북뉴스 바로보기

교환/ 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안내 테이블
반품/교환방법
  1.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는 판매정가의 20%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빠르게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바로가기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