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이북]매일 500원 북돋움캐시
  • 교보인문학석강 민은기 교수
  • 2020 손글쓰기캠페인
  • 제61회 한국출판문학상
  • 교보인문학석강 - 유튜브 강연
  • 교보아트스페이스

LIVE 2012 [CD+BD]

매장재고

COLDPLAY - LIVE 2012 [CD+BD]

판매가격
31,500원
할인가격
25,200 [20%↓ -6,300원]
통합포인트
260원 [1%적립] 적립금 통합포인트 안내
 
GS&POINT0.5% 추가적립 GS&POINT 추가적립 안내
상품코드
5099901514193 (음반코드 : 2433072)
배송비안내
무료배송 배송비 안내
배송안내
예상출고일 4일 이내 (상품주문 후 5~6일 이내 받을 수 있습니다.)
음반 판매자료는 온/오프라인 동일하게한터차트와 뮤직뱅크 차트, 가온차트 판매량 집계에 100% 반영됩니다. Music sales data from both ON&OFF LINE STORES, Would be 100% counted for HANTEO CHART/MUSIC BANK CHART/GAON CHART.
바로드림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매장에서 직접 수령안내
바로드림 서비스는 버전 선택이 불가능, 포스터 및 경품, 사은품이 포함되지 않으며 이벤트응모에 제외됩니다(사인회 포함)

스크랩

이 상품 정보를 다른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장바구니 담기 바로구매 바로드림 보관함에 담기

Track List

DISC 001
TRACK LIST 테이블
No. 곡명
01 MYLO XYLOTO
02 HURTS LIKE HEAVEN
03 IN MY PLACE
04 MAJOR MINUS
05 YELLOW
06 GOD PUT A SMILE UPON YOUR FACE
07 PRINCESS OF CHINA
08 UP IN FLAMES
09 VIVA LA VIDA
10 CHARLIE BROWN
11 PARADISE
12 US AGAINST THE WORLD
13 CLOCKS
14 FIX YOU
15 EVERY TEARDROP IS A WATERFALL
16 Every Teardrop Is A Waterfall

Track List

DISC 002
TRACK LIST 테이블
No. 곡명
01 [BLU-RAY]
미디어
: CD
미디어코드안내
수입구분
: 수입
디스크 수
: 2 Disc
제조국
: EU

음반정보

COLDPLAY - LIVE 2012 [CD+BD]

전세계가 인정한 이 시대 최고의 록 밴드! 콜드플레이
라이브 CD + 투어 필름 BLURAY [LIVE 2012]
2012년 11월 19일 전세계 동시발매!


"Coldplay: the best band in the world at playing stadiums. No question" - NME
("콜드플레이: 세계 최고의 스타디움 록 밴드이다. 이의없음." - NME)

2012년 11월 19일 콜드플레이는9년만에 라이브 CD + 콘서트 BLURAY [LIVE 2012]를 발매한다.
2011년 6월부터 진행된 "Mylo Xyloto World Tour"는 이미 전세계 3백만명이 넘는 팬들이 공연장을 찾았고, 이들이 관객들과 함께 한 생생한 영상과 사운드를 이번 [LIVE 2012] 앨범에 고스란히 수록했다

이번 라이브 CD + 콘서트 BLURAY [LIVE 2012]는 아델(Adele)의 로열 앨버트 홀 실황 앨범 (Live At The Royal Albert Hall)을 감독하기도한 폴 더그데일(Paul Dugdale)의 디렉팅으로, 스타드 드 프랑스 스타디움 공연와 캐나다 몬트리올 벨 센터 콘서트, 그리고 그 유명한 글래스톤베리 2011 피라미드 스테이지 헤드라이너 공연 실황을 수록하고 있다.

콜드플레이 프론트맨 크리스 마틴(Chris Martin)은 ""Mylo Xyloto World Tour"는 밴드로서 우리가 섰던 그 어떤 무대보다 재미있고 즐거운 투어였다.
투어의 시작에서부터 앞으로의 놀라운 여정에 대해 우리 모두가 매우 고무되어 있었다. 이것은 물론 [Mylo Xyloto] 앨범에 대한 우리의 확신과 자신감 때문이기도 했고, 공연을 보러 오게 되는 관객들을 위해 준비한 LED 손목밴드, 특수 불꽃제조, 레이저 효과 등 공연을 위해 준비한 다양한 프로덕션 때문이기도 했지만, 그 무엇보다 더 중요했던 것은 우리와 함께 즐긴 놀랍도록 멋진 관객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지난 몇 년간 관객들을 점점 더 우리 공연의 중요한 일부로서 함께 해오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서 그는 "(무대에서 바라본) 관객들은 너무나도 열정적이고 다양한 모습을 하고 있을 뿐 아니라 영혼 깊숙이 아름다운 이들이며, 우리가 만든 것보다 더욱 우리 음악을 아름답게 들리도록 도와준다. 이런 놀라운 순간과 경험을 영원히 간직하기 위해 이번 라이브 콘서트 실황 앨범을 만들게 되었다." 라고 이야기했다.

라이브 CD + 콘서트 BLURAY [LIVE 2012]를 감독한 폴 더그데일은
"장대한 콜드플레이의 공연을 그대로 보여주면서 보는 이들이 마치 공연장이 있는 듯, 눈앞에서 바로 보는 듯한 영상을 창조하고 싶었다.
'콜드플레이 공연'하면 늘 생각나는 매우 컬러풀하고 다채로운 퍼포먼스는 물론이고, 밴드 멤버 개개인의 매우 사실적이고 진솔한 모습까지 놓치지 않고 말이다.
이번 영상은 7만5천명이 함께 했던 스타드 드 프랑스 스타디움 콘서트를 기본으로 하고 전세계 곳곳에서 열렸던 콜드플레이의 투어 공연 모습들을 더하여 제작되었다.
나와 함께 작업한 JA Digital사는 콜드플레이가 투어 무대를 준비하는 그 마음 그대로 이번 라이브 실황 앨범 제작에 임하였다.
이번 작품은 그 무엇보다도 바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것으로, 공연장 맨 앞 프론트 라인으로부터 맨 위층 끝에 있는 관객까지 도달하며 무대와 객석 사이의 거리를 완벽하게 초월하는 최고의 공연을 만든 콜드플레이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그야말로 라이브 자체만으로 감동의 도가니라고 할 수 있다. 감독으로서의 내 의무는 이 영상을 보게 될 사람들이 전율을 느끼게 하여 그들의 심장을 빨리 뛰게 만드는 것이었다." 라고 소감을 전했다.

간단리뷰

  • $[userId]

    $[review]

    평점 $[grade]점

    $[regstDt]

평점주기

리뷰 쓰기

현재 0 / 200 bytes (최대 한글 100자, 영문 200자)

상품 Q&A는 상품문의하기를, 주문/배송/교환/반품 문의는 고객센터 문의하기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 Q& A 테이블
구분 제목 작성자 작성일
$[procStatGbnName] $[prdtQnaTitle] $[userIdBlock] $[askRegstDt]
0건의 북뉴스가 있습니다. 북뉴스 바로보기

교환/ 반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 반품안내 테이블
반품/교환방법
  1.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이므로 단순 변심 및 착오로 인한 �

바로가기